교제     여호와는 나의 빛이요 : 자유게시판

여호와는 나의 빛이요 : 자유게시판
여호와는 나의 빛이요
2018-08-12 07:35:51
정인경
조회수   227

예전에 교회에서 큰 일을 하는데 어떤 지체가 너무나 목소리가 크고 자기가 아니면 일이

안되는것처럼 강하게 주장하는 분이 있었다. 
자신만이 아니라 다른 사람들까지 부추겨서 자기 의견을 관철 시키려하는 모습에 화가 났다.
다음날이 주일이었는데 저녁에 잠자기전에 그 문제를 생각하며 분명히 그 지체가 말씀에서

빗나간것이 확실하니 하던일에서 손을 떼라고 담대하게 말을 해야겠다고 생각했다.
하나님말씀에서 분명히 빗나간것이기 때문에 하나님도 내편이 되어주실거라 생각하며....
그런데 내일이 주일이고 예배를 드려야하는데 내 마음이 어둡다는것을 느꼈다. 
구원에 감격과 감사와 기쁨이 사그라지고 어두워진 마음을 보며 다른 그 누구가 아니라 지금

내 마음이 예배자의 마음이 아니라는것이 가장 시급히 해결되야 할 문제임을 알게 되었다.
즉시 엎드려 내 마음이 어두운것을 고백하며 빛우로 채워주시기를 기도했다.
그런데 계속 기도를 해도 여전히 마음이 어두웠다.
그러다가 스치는 생각은 빛을 달라기전에
이미 주셨던 빛에 대해 감사를 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어 그동안 빛으로 오셔서 캄캄한 내 인생을

비춰주셨던 은혜들을 한가지씩 떠올리며 감사하기 시작했다.
그러자 마치 펌푸에 마중물을 붓고 펌푸질을 할때 땅속깊은곳에서 물을 끌어올려지는것처럼

마음속이 빛으로 가득채워졌다.
얼마나 기쁘고 감사한지 숨을 쉬기 어려울정도였다.
계속 "주여 감사합니다 오~주여~~! 감사합니다"중얼거리며 고백하니 남편이 자다말고 "이사람이

갑자기 왜 이러나?"하는것이었다. ㅎㅎ
그 감동은 다음날 아침까지 내 마음을 출렁거렸다.
예배를 드리러갔는데 그날따라 설교 말씀이"여호와는 나의 빛이요 구원이시니"였다.
얼마나 가슴벅찬 예배를 드렸던지....
태산같았던 그 지체와의 문제는 눈에 보이지도않을 작은 것이 되었고
내가 나서지않으면 안될것같은 상황이었는데 나서지않고도 아무 문제없이 잘 해결이 되었다.

그 일을 통해 분명히 빗나간것인데도 그 빗나간것이 내 눈에 크게 보일때는 하나님이 멀어지고

내 마음에 빛이 꺼지는것을 경험하게 되었다.

오늘도 예배가운데 주님의 가득한 임재로 모두의 마음이 하나님의 영광의 빛으로 가득채워지길

주님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수
905 일대일제자양육 프로그램 홍보 영상 강주헌 2019-02-08 80
904 너는 복이 될지라 "자유" 이의홍 2019-02-06 100
903 따뜻한 만남 행복한 동행을 이루신 하나님 아버지 감사드립니다 이의홍 2019-01-11 279
902 충일교회 부흥성장을 위한 고 황용순 전도사님의 중보기도! 2 임장수 2019-01-09 226
901 모집--2019년 충일교회 글짓기 교실부(17기)    김경구 2019-01-08 154
900 하나되게 하시는 은혜! 충일강정! 1 이의홍 2018-12-29 294
899 2019년 충일교회 제2 부흥의 원년을 기대하며 ! 1 임장수 2018-12-28 267
898 운전수가 누구인가? 정인경 2018-12-26 204
897 하나님에 뜻은 ? 이의홍 2018-12-17 239
896 어떤 옷을 입었는가? 정인경 2018-12-11 229
895 담임목사 청빙을 위한 기도회    강주헌 2018-12-05 382
894 여호와는 충일교회의 목자시니 정인경 2018-11-30 258
893 음식을 맛있게 먹으려면 정인경 2018-11-21 234
892 영상 업로드 (아가페중창단 찬양제, 시낭송의 밤) 강주헌 2018-11-14 227
891 칭찬합니다~~~ 김기연 2018-10-29 405
1 2 3 4 5 6 7 8 9 10 ... 61
전체 메뉴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