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제     섬김의 손길 (따끈한 떡 한덩이 ) : 자유게시판

섬김의 손길 (따끈한 떡 한덩이 ) : 자유게시판
섬김의 손길 (따끈한 떡 한덩이 )
2018-10-24 22:41:37
이호섭
조회수   213

주님의 은혜와 사랑은 언제나 우리를 감동케 하신다 .

오늘 새벽 충일교회에 베풀어진 사랑을 나누고져 합니다.

담임목사 청빙을 위한 기도회 가 22일 저녁을 시작으로 항존직 (장로. 안수집사. 권사)

들은 조를 편성하여 저녁 (월. 화. 목) 과 그리고 새벽에 (월. 화. 수. 목. 금) 참여 하고 있다.

저녁 기도회는 부교역자님 들이 인도하고. 장로님들의 대표기도를 시작으로 뜨겁게 한시간

동안 이어진다.

감사한 것은 예배원장이 생각했던  그 이상의 항존직과 성도님들께서 참여 하여 주고

계신다는 겄이다.

오늘도 비몽사몽 중에 일어나 교회에 가는데 안개가 너무 심해서 몇십미터  앞이 보이지를

않는다.

많은분들이 참여를 못하셧 겠구나. 생각을 하고 푸른초장 문을 열고 들어서는데 ~

요근래 들어 제일 많은 분들이 새벽기도회에 참여를 하셨다.

새벽기도회를 마치고 나오는데 이번에 임직을 밭으신. 김은주 권사님과.  강수민 집사님.

그리고.  정선희 집사님이  떡을 나눠 주시면서 "  드시고 힘내서 기도 하시라고  "  저희 세사람이

준비하였습니다.

하면서 따끈 따끈한 떡을 한덩이씩 나누어 주신다.

안개비가 내리는 쌀쌀한 아침에 따끈한 떡 을 받으신 성도님들의 마음이 어떠 하셨을까  ? 

저는 콧등이 찡하며 눈시울이 붉어졋다 .

말로하는 사랑은  백번인들 못 할까 .

충일교회가 어려운시기 (危機) 를 맞이하고있다.

새벽과 저녁에 기도하시는 분들과.  이렇게 사랑으로 섬기시는 따뜻한 분들이 계시므로 ~

주님께서는 충일교회에.   인성 ( 人 性 ) 이 좋으시며.   영성 ( 靈 性 ) " 신령한 품성 "  이 풍성하신. 

덕망 ( 德望 ) 이 있으신 휼륭하신 분을 담임목사님 으로 청빙하실 수 있도록 도와 주실 줄 믿습니다.

예배위원장 ; 이호섭 장로 드림.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수
891 영상 업로드 (아가페중창단 찬양제, 시낭송의 밤) 강주헌 2018-11-14 59
890 칭찬합니다~~~ 김기연 2018-10-29 256
889 여름 냉수같은 사람 이의홍 2018-10-26 223
888 섬김의 손길 (따끈한 떡 한덩이 ) 이호섭 2018-10-24 213
887 담임목사 청빙을 위한 기도회    강주헌 2018-10-23 480
886 말씀하신 하나님을 신뢰합니다. 이의홍 2018-10-23 173
885 오직 너희의 심령이 새롭게 되어 이의홍 2018-10-23 157
884 담임목사 청빙을 위한 기도회    강주헌 2018-10-22 346
883 두가지 선택 정인경 2018-10-22 244
882 섬김사관학교를 은혜 가운데 마치며... [김은주 권사] 김만석 2018-10-21 133
881 말레이시아 의료, 미용 봉사활동을 다녀와서... [조경아 권사] 김만석 2018-10-21 94
880 말레이시아 의료, 미용 선교봉사를 다녀와서... [김영종 안수집사] 김만석 2018-10-21 71
879 임직,은퇴식 영상 업로드 강주헌 2018-10-20 149
878 진짜 교회의 주인에게로 회개 정인경 2018-10-20 182
877 목사안수식에 와주시고 축하해주신 성도님들 사랑하고 고맙습니다. 1 강주헌 2018-10-14 391
1 2 3 4 5 6 7 8 9 10 ... 60
전체 메뉴 보기
×